Untitled Document
Untitled Document
Untitled Document
Untitled Document
 
 
 
 
 
 
 
 
임신을 하면 보통 때보다 산소가 더 많이 필요하다. 체중도 늘고 아기에게 산소도 보내야 한다. 임산부들이 버스나 영화관 같은 꽉 막힌 공간에 있을 때, 가슴이 답답하거나 앞이 노래지면 어지러운 것도 이 때문이다. 배숨을 쉬면 가슴으로 숨쉴 때보다 훨씬 더 많은 산소를 몸 안으로 받아들이고, 몸 안의 이산화탄소를 효과적으로 배출해서 태아에게 맑고 깨끗한 피를 공급해 줄 수 있어 태아가 건강하게 잘 자라게 되는 것이다. 산소를 충분하게 보내주는 것은 태아의 신체와 두뇌발달에 아주 중요하다.
 
 
 
동작들이 몸가짐을 반듯하게 만들 수 있도록 도와준다. 척추, 뼈대, 근육 등 몸의 구조가 많이 비뚤어져 있는 경우 몸 구석구석에서 굳었던 근육이 늘어나며 뼈대가 교정되는 과정에서 통증이 일어날 수도 있다. 동작을 천천히 해야 배속의 아기에게도 탈이 가지 않는다.
 
 
임산부가 몸이 비뚤어진 상태에서는 몸 여기저기서 기가 정체되는 울혈현상이 쉽게 나타난다. 이에 혈액순환이 자연스럽지 못해 몸 전체 세포들에게 풍부한 영양분과 산소가 공급되지 못하여 생기발랄함을 잃게 된다.
 
 
동작자체는 양기를 가지고 있고, 쉰다는 것은 음기를 지니게 된다. 따라서 움직인 만큼 적당히 쉬어서 동작 중에 생긴 긴장을 풀어주는 시간을 갖는다.
 
 
엄마의 마음이 편치 않다면 아기 또한 긴장하게 된다. 아기에게 있어 긴장이란 자극은 태아의 성장을 가로막는 장애물이 된다. 태아가 긴장을 하게 되면 스트레스 호로몬이 많이 분비되어 태아의 성장을 방해한다. 따라서 엄마는 항상 태아의 건강을 먼저 생각하는 마음가짐을 갖도록 한다. 그리고 기체조를 할 때는 잡념을 버리고 호흡과 동작에 정신을 집중한다.
 
 
 
 
기체조의 동작을 할 때마다 아기는 부드러운 자극을 받는다. 기체조를 처음 배우는 임신부들은 대부분 ‘아기가 더 많이 움직여요’ 라고 얘기한다. 태동이 많을수록 건강하다는 연구결과도 있다. 동작과 휴식 중의 배숨은 아기에게 충분한 산소를 보내주며 아기의 마음을 편안하게 해준다. 무엇보다도 아기의 움직임과 기분을 살피는 엄마의 마음이 아기를 가장 기분 좋게 해준다. 아기를 생각할 때 엄마의 마음은 사랑으로 가득 차기 때문이다. 엄마의 감정은 호르몬, 심장박동, 호흡 등을 통해 아기에게 그대로 전달된다. 이 모든 것이 아기의 신체는 물론 두뇌와 정서 발달에 큰 도움을 준다. 기체조를 하고 아기를 낳은 엄마들이 ‘아기가 활발하면서도 순하다’는 얘기를 많이 하는 거도 이 때문이다.
 
 
자세를 바꿀 때마다 ‘허리, 골반이 너무 아파요, 손발이 부어요’ 등등. 임신 중 엄마몸은 여기저기 불편하고 힘들어진다. 체조를 꾸준히 하게 되면, 요통, 골반통, 부기, 비만 등을 예방하고 줄일 수 있다. 수련을 한 지 1~2주 안에 몸이 가뿐해지고 요통, 골반통이 줄어드는 것을 느끼는 분도 많다.
임신한 몸이 불편하기도 하고 출산과 육아가 걱정되어 자주 우울해진다. 하지만 기체조와 배호흡은 기분 전환도 되고 마음을 편안하게 해준다. 또, 아기와 친해지는 시간이 되어 아기와 함께하는 즐거움이 더 커진다. 상황이 비슷한 임신부들과 함께 수련하고 어려움을 서로 나누면서 출산에 대한 불안감을 줄여 임신 기간을 더욱 즐겁게 보낼 수 있다.
 
 
산통보다 사랑스런 아기를 얻는 기쁨이 훨씬 크다면 그것이 쾌통분만이다. 기체조로 단련해서 아기와 엄마가 심신이 건강하다면 호흡법, 이완법 등 몇가지 기술들만 익혀도 순산은 자연스럽게 이루어진다. 기체조로 수련한 많은 임산부들이 호흡, 이완에 집중해 소리 한번 지르지 않고 출산했다. 실제 호흡법 이완법 마사지와 지압 그리고 분만자세는 통증을 줄여주고 진행을 도와주어 진통시간을 줄여준다.
 
 
 
 
 
 
 
 
 
 
 
Untitled Document